삐야리와 함께하는 즐거운 산행

메인홈

공지사항

우리사는 이야기

옹달샘터

산행후기

산행지도

산행1교시

백두대간

추억마당

대장간

117ROTC25

  
0 / 0





태그 연습장 상위로 가기...


 351   1/  18   0
 
  "삐야리" 님께서 남겨주신 글입니다. ( ☜ 감싸합니데이~ )     http://san479.com
   글 제 목 : You can't say / Chyi Yu ☜ 이글을  141 명이 읽었음 . . . . . . . . . . . . . . . !



.

You can say all things must end
You can smile and even pretend
And you can turn and walk away so easily
But you can't say,
you don't love me anymore.
You can dream of
what might have been
You can cry for what won't pass again
And you can say there's every reason
You should leave
But you can't say,
you don't love me anymore.
You can say
I'm right, you're wrong.
You can make your place
to find somebody else
But I can't believe
you can carry on
We know what should be said
But you can't find the words.
Instead you say
all things must end
You can smile and even pretend
And you can turn
and say you're leaving me for good
But you can't say,
you don't love me anymore.
You can say
all things must end
You can smile and even pretend
And you can turn
and say you're leaving me for good
But you can't say,
you don't love me
First just say,
you don't love me anymore.

모든 게 끝나야만 한다고 말해도 좋아요.
심지어는 그런 척하면서 웃어도 좋아요.
등을 돌리고 미련없이
쉽게 떠나가도 좋아요.
하지만, 날 더 이상
사랑하지 않는다고는 말하지는 마세요.
그렇게 되었을지도 모를 일을
꿈꾸어도 좋아요.
다시 일어나지 않을 일 때문에
슬퍼해도 좋아요.
당신이 떠나야 한다는
모든 이유를 말해도 좋아요.
하지만, 날 더 이상
사랑하지 않는다고는 말하지는 마세요.
내가 옳고 당신이 잘못된 거에요.
라고 말해도 좋아요.
나 이외에 다른 사람이 들어올
자리를 마련해도 좋아요.
하지만 당신이 계속 그럴 거라고는
믿을 수 없어요.
서로 무슨 말을 해야 만 하는지 알지만
당신은 모든 건 끝나야 한다고 말하는 대신
마땅한 표현을 찾지 못하네요.
심지어는 그런 척하면서 웃어도 좋아요.
그리고는 등을 돌리고
당신이 날 영원히 떠날거라고 말해도 되요.
하지만, 날 더 이상
사랑하지 않는다고는 말하지는 마세요.
모든 게 끝나야만 한다고 말해도 좋아요.
심지어는 그런 척하면서 웃어도 좋아요.
등을 돌리고 당신이 날
영원히 떠날 거라고 말해도 되요.
하지만 날 사랑하지 않는다고
말해서는 안되요.
날 더 이상 사랑하지 않는다고
말하지 마세요.



                    

 삐야리 

어젠 큰동서께서 지병으로 세상을 떠나시어 경남 고성을 다녀왔습니다
누군가 떠나는걸 슬퍼하듯 아침부터 비가 내리지만 활기찬 한주 열어가길..^^


  
 [2010/02/08]    

 강동산 

오랜기간 방문을 못한사이 이런 아픔이 있었군요.
지면으로나마 삼가 조의를 표합니다.


  
 [2010/03/07]    



Category
351
좋은글/시

 슬픔은 조용히 시간에 묻힌다./ 강지미

삐야리
2017/11/10 93
350
좋은글/시

 가을을 남기고 떠난 사람

삐야리
2014/09/20 92
349
좋은글/시

 광복절날,,

삐야리
2011/08/15 131
348
좋은글/시

 하루를 이런 마음으로

삐야리
2010/08/08 171
347
좋은글/시

 산에 들어가다..

삐야리
2010/06/14 146
346
기타

 나훈아 쑈(1시간 즐기기)) [2]

삐야리
2010/05/23 102
345
음악향기

 이슬비

삐야리
2010/05/19 78
344
좋은글/시

 5월의 연가/도현금 [1]

삐야리
2010/05/16 75
343
기타

 집안에 두면 좋지 않은 35가지

삐야리
2010/04/06 89
342
좋은글/시

 봄날의 환상/풀잎사랑

삐야리
2010/03/18 77

음악향기

 You can't say / Chyi Yu [2]

삐야리
2010/02/08 141
340
좋은글/시

 너를 만나러 가는 길

삐야리
2010/01/27 111
339
좋은글/시

 "♣ 새해의 소망 ♣"

삐야리
2010/01/13 91
338
기타

 몸이 말하는 위험 신호 34선

삐야리
2010/01/01 91
337
음악향기

 언제들어도 좋은 음악들

삐야리
2009/12/04 93
336
기타

 책 소개

눋가
2009/09/26 75
335
좋은글/시

 배내 골/국희 손문자 [2]

삐야리
2009/08/04 81
334
좋은글/시

 아침에..

삐야리
2009/06/05 94
333
좋은글/시

 나의 인생에서 당신을 만난 것이 행복입니다 [2]

삐야리
2009/05/19 95
332
좋은글/시

 오월의 사랑 / 비아 정영옥 [1]

삐야리
2009/05/17 85
1 [2][3][4][5][6][7][8][9][10]..[18]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 skin by Change / Edited by삐야리!
◇ Copyright ⓒ 2005. 3.14 ♥san479♥ All rights reserved :해상도 1024 x 768 픽셀(17" CRT 모니터 기준)에 최적화 되어 있답니다 ◇